목 회 칼 럼

HOME > 설교와칼럼 > 목 회 칼 럼

2019.07.25 17:32

하늘, 하늘, 하늘

조회 수 7 댓글 0

                                                          하늘이란 말에서

조용히 피어오르는

하늘빛 향기

 

하늘의 향기에

나는

늘 취하고 싶어

 

하늘

하늘하고

수없이 뇌어보다가

잠이 들었다

 

자면서도

또 하늘을 생각했다

 

~이해인~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