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 회 칼 럼

HOME > 설교와칼럼 > 목 회 칼 럼

2019.08.08 19:20

화진포에서

조회 수 5 댓글 0

제가 다닌 초등학교 교가 가사 중

화진포 맑은 물에 마음 닦으며

언니들 고운 마음을 이어 받으리~“ 가 생각났습니다.

 

그러면서 생각난 것이 예수님이 세례 받으신 요단강,

그리고 갈릴리 바다에서 거친 풍랑 속에 세례 받고 훈련 된

제자들이 생각났습니다. 그리고 성령 충만한 그들에 의해 변화 된 세상이

역사 이래 가장 아름다운 세상이었음도 생각났습니다.

 

세상이 정말 너무 이상하게 돌아갑니다.

육체의 소욕을 좇아 정신없이 질주 합니다.

개인도, 가정도, 사회도, 국가도, 세계도 예외가 아닙니다.

주님 오실 날 진짜 가까 왔다고 결론 내리는 것이

가장 정확한 판단일 것입니다.

 

화진포는 한국의 요단강이고 한국의 갈릴리입니다.

그 맑은 물에서 우리 모두 주님에게 직접 세례를 받읍시다.

나를 씻겨냅시다. 가정을 씻겨냅시다. 직장과 일터를 씻겨냅시다.

사회도, 나라도, 세계도 예수이름으로 씻어냅시다.

 

한 제목씩 가지고 풍덩! 물속에 잠겼다가를 반복합시다.

다 씻어내고 새 마음, 새 사람, 새 삶, 새 문화를 가진 사람이 됩시다.

저 갈릴리 사람들처럼 한 판 승부수를 띄워 봅시다.

이 같이 의미 있는 수련회에 여러분을 초대 합니다.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