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깨어 기도하는 사람이 자신을 지키고 세상을 구원합니다.

1. ‘너희가 다 나를 버리고, 나를 부인 할 것이다.’(27~31)

아직은 제자들이 마음과 몸이 따로 노는 것을 아셨기 때문입니다. 그런데도 베드로는 다 버려도 자신은 주님을 버리지 않을 것이라합니다.(29) 계속해서내가 주와 함께 죽을지언정 주님을 부인하지 않을 것이라강하게 부정합니다.(31) 다른 제자들도 베드로처럼 이구동성으로 버리지도, 부인하지도 않겠다.’큰 소리칩니다.(31)

*- 큰 소리 친 제자들, 자신들의 말대로 주님을 지켜내지도, 그의 제자라고 당당하게 말하지도 못하고 쉽게 부인하고 맙니다. 기도하지 않음이 만들어 내 가벼움 때문입니다. 우리의 모습 돌아보면서 다음의 말씀을 통해 기도를 회복하기 원합니다. 1:8, 2:17~18, 3:8~30, 6:1~28

 

2. 한 시간도 깨어 있을 수 없더냐.(32~42)

- 큰 소리 치는 제자들을 데리고 겟세마네로 기도하러 가자하십니다. 겟세마네는 감람산 서쪽기슭의 동산입니다. 예루살렘에서 1.5km의 거리입니다. 예수님께서 습관을 쫓아 기도하는 곳입니다.(22:39) 그만큼 예수님에게 있어 기도는 너무나 중요했습니다. 기도하지 않고는 아버지의 뜻을 이룰 수 없음을 아셨습니다. ‘겟세마네기름 짜는 곳이란 뜻입니다. 실제로 예수님은 땀방울이 피 방울이 되실 정도로 기도하셨다고 눅22:43~44에서 말씀하고 계십니다. 구원자 예수님은 자신을 위해, 세상의 구원을 위해 기름 짜듯이 간절함으로 기도하신 것입니다.

- 예수님은 먼저 9명의 제자들에게내가 기도할 동안 너희는 여기 앉아 있어라.’하시고 다음으로 베드로, 요한, 야고보 세 명을 데리고 가시면서(32) ‘내가 심히 힘들고 괴로우니 너희는 시험에 들지 않도록 깨어있어라(33~34)

-하시면서 돌 던질 만큼의 거리를 두시고 기도하십니다.‘아버지여 이 잔을 내게서 옮겨 주옵소서. 그러나 나의 원대로 마시고 아버지의 원대로 하옵소서.’(36) 기도하는 중에 힘들어 하는 제자들이 돌아보십니다. 세 번을 돌아보십니다. 그 때마다 제자들은 잠을 이기지 못해 정신이 없었습니다. 버리지도, 부인하지도 않겠다던 모습은 보이지 않습니다. 그런 제자들에게 말씀을 하십니다.‘한 시간도 깨어 있을 수 없더냐?

- 이 말씀이 제자들과 우리에게 큰 울림이 되어야 할 것입니다.(1:12~14,3:1~10)

 

3. 유다는 예수님을 넘겨주고, 제자들은 도망하고(43~52)

- 가롯유다가 검과 몽치를 든 하속들과 한패가 됩니다.(43) 기도하지 않으면 세상과 한패가 됩니다. -가롯유다가 가까이 닥아 와서 예수님께 입을 맞춥니다.(45) 기도하지 않으면 거짓과 위선의 사람이 됩니다.

- 하속들이 예수님께 손을 대자 베드로가 칼로 귀를 자른다.(47) 기도를 소홀히 여기면 성령이 아닌 자기 힘으로 주님을 지키려 하지만 가능하지 않습니다. -예수님이 떨어진 귀를 붙여 주는 동안 제자들은 모두 예수님을 버리고 도망합니다.(50) 기도를 소홀히 여기고 가볍게 여긴 사람들의 모습입니다. 우리의 모습이 아닐 수 없습니다.

 

*- 한 시간 깨어 기도하는 성도가 됩시다. 깨어 기도하는 사람의 언행일치가 되어, 시험에 들지 않는 사람이 되어, 어떤 상황에서도 주님을 지켜내어 복음의 향기 진동시키면서 많은 사람을 주님께 돌아오게 할 것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