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교 말 씀

HOME > 설교와칼럼 > 설 교 말 씀

- 열 명의 나병환자가 절박함 속에서 예수님을 만나 깨끗함을 받습니다. 그런데 예수님께 돌아와서 엎드려 감사한 사람은 한 사람 뿐입니다. 예수님은 그 한 사람에게 일어나 가라 네 믿음이 너를 구원하였다확증해 주십니다. -내 믿음, 내 구원 돌아보라는 도전의 말씀입니다.

1. 열 사람 (11~14)

- 나병은 죄 병이고 절망의 병입니다. 죽어야 할 병이었고, 살이 썩어가는 고통스러운 병입니다. 특히 가족과 이웃과 영원히 격리 되어야 하는 무서운 병입니다. 이 것을 안 열 명의 나병환자가 예수님을 향하여 절박하게 소리 지릅니다.(11~13)

- 저들의 절박한 부르짖음에 반응한 예수님이 저들을 고쳐주십니다. 14보시고 이르시되 가서 제사장들에게 보이라하십니다. 그 말씀 믿고 달려갑니다. 가는 중에 다 낫습니다. 절박한 믿음이 저들을 살린 것입니다.

- 중요한 것은 예수님이 의도한 구원입니다. 온전한 구원, 성장하여 열매 맺는 구원입니다. 그러려면 예수님 앞으로 와야 합니다. 엎드려 자신을 비워야 합니다. 오늘 열 명중에 한 명만 돌아와 엎드립니다. 아홉 명은 돌아오지 않습니다. 돌아오지 않는 그들을 향하여 예수님은 매우 안타까워하십니다. 나병을 낫게 해준 것은 구원의 시작이었기 때문입니다.


2. 돌아오지 않은 아홉 사람 (17)

- 17, 예수께서 대답하여 이르시되 열 사람이 다 깨끗함을 받지 않았느냐? 그런데 너 한 사람은 왔는데 나머지 아홉은 어디에 있느냐?” ‘죄 병으로 절박하여 부르짖을 때는 언제인가?’ ‘이렇게도 쉽게 나를 잊어버리는가? 그렇게 빨리 생명 없는 종교에 빠지는가? 결국 다시 세상으로 빠지겠다는 것이 아닌가?’ 하시며 안타까워하시는 모습입니다.


3. 돌아온 한 사람(14~19)

- 돌아온 한 사람의 모습입니다. 15, 낫은 것을 보다 즉시 큰 소리로 하나님께 영광을 돌립니다. 그리고 예수님에게 돌아옵니다. *이 보다 더 큰 구원이 없음을 알았고 예수님이 진정한 구원자 속죄양으로 오신 메시야임을 알았습니다.

-16, 예수님 발 앞에 엎드립니다. 온 마음을 다해 감사들 드립니다. *엎드림은 완전한 순종과 따름의 표현입니다. 평생 복음의 증인으로 감사하면서 살겠다는 표현입니다. -17, 열 사람이 너와 같이 죄 사함 받았다. 그런데 너는 왔는데 아홉은 도대체 어디 있느냐? *구원 이 후 구원 온전히 이루는 것의 중요함을 말씀하십니다.

-18, 구원 받은 본 백성은 오지 않고 이방인이 돌아와 영광 돌리는 것을 심히 기뻐하십니다. -19, 드디어 돌아와서 엎드린 한 사람을 향하여 말씀하십니다. 1)‘일어나라하십니다. 겸손히 엎드린 사람 말씀으로, 성령으로 알찬 사람으로 세우십니다. 베드로가 이에 좋은 사례입니다. 2. ‘가라하십니다. 구원의 역사가 알차게 채워진 사람 세상 속에서 복음의 증인으로 살라는 말씀입니다.


*- 죄의 유혹에서 온전히 벗어나려는 열 사람의 절박함을 회복합시다. - 절박함 속에서 받은 큰 구원 끝이 아니라 시작임을 잊지 맙시다. - 돌아 온 한 사람처럼 주님 앞에 엎드려 주님의 채우심과 세우심을 받읍시다. 가서 잃어버린 사람들 구원하는 사람이 됩시다

조회 수 :
52
등록일 :
2020.03.15
15:55:33 (*.187.146.55)
엮인글 :
https://www.doch.kr/20549/a51/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s://www.doch.kr/menu02_03/20549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316 “할렐루야가 몸에 밴 사람” (시편146:1~10) 2020. 6. 28 서종율 목사 2020-06-30 3
315 ~이 마음을 품으fk~ “예수의 마음” (빌립보서2:1~11) 2020. 6. 21서종율 목사 2020-06-24 6
314 예수 안에 있는 “생명의 성령의 법” (로마서8:1~17) 2020. 6. 14 서종율 목사 2020-06-14 11
313 왜 하나님의 의(義)인가? (로마서1:16~17~32) 2020. 6. 7 서종율 목사 2020-06-07 13
312 지극히 풍성한 그 은혜 (에베소서2:1~10) 2020. 5. 31 서종율 목사 2020-06-03 12
311 하늘의 하나님께 감사하라 (시편136:1~26)2020. 5. 24 서종율 목사 2020-05-24 15
310 “시온, 거기는 영원히 내 쉴 곳이다”(시편132:1~18) 2020. 5. 17 서종율 목사 2020-05-17 18
309 “하나님께서 사랑하시는 사람”(시편127:1~5) 2020. 5. 10 서종율 목사 2020-05-10 26
308 “가정이 회복 되는 소리”(창세기3:1~24) 2020. 5. 3 서종율 목사   2020-05-03 28
307 “빈 무덤의 의미” (누가복음24:1~52) 2020. 4. 26 서종율 목사   2020-05-01 24
306 “평화에 관한 일 알았더라면” (누가복음19:41~48) 2020. 4 19 서종율 목사 2020-04-21 30
» “돌아온 한 사람” (누가복음17:11~19) 2020. 3. 15 서종율 목사 2020-03-15 52
304 “부족함이 없는 인생” (시편23:1~6) 2020. 2. 23 서 종 율 목사 2020-02-23 52
303 “여호와를 앙망하는 자” (이사야40:27~31) 2020. 2. 16 서 종 율 목사 2020-02-16 51
302 “예수님이 주는 평안” (요한복음14:26~27) 2020. 2. 9 서종율 목사 2020-02-12 60
301 “성령으로 광이불요(光而不耀)를 ” (시편100:1~5) 2020, 1, 26 서종율 목사 2020-01-28 53
300 “성령으로 우공이산(愚公移山)” (고린도전서1:18~30) 2020. 1. 19 서종율 목사 2020-01-22 60
299 “새 술은 새 부대에” (누가복음5:36~39) 2020. 1. 12 서 종 율 목사 2020-01-13 54
298 “날 계수함을 가르쳐 주소서” (시편90:1~17) 2020. 1. 5 서 종 뮬 목사 2020-01-07 49
297 하늘이 열려 있으면 (골로새서 3:1) 2019. 12. 31 서종율 목사 2020-01-02 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