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교 말 씀

HOME > 설교와칼럼 > 설 교 말 씀

- 1. 교회의 분위기 쇄신하라. (1~4)

1~2, 그러므로 성도들은 그리스도 안에서~ -서로 권면하라 합니다. -서로 사랑으로 위로하라 합니다. -성령으로 교제하고, 궁휼히 여기고, 자비를 베풀라 합니다. 2, -마음을 같이 하라 합니다. -같은 사랑을 가지라 합니다. -뜻을 합하여 한 마음을 품으라 합니다. *- 교회는 성령으로 교제하므로 예수의 마음으로 채워져 가야 합니다.

3~4, -아무 일에든지 다툼이나 허영으로 하지 말라합니다. -오직 겸손한 마음으로 각각 자기보다 남을 낫게 여기라 합니다. 4, -각각 먼저 자기 일을 돌아보라 합니다. 그리고 각각 다른 사람의 일도 돌아보라 합니다. 그렇게 실천하므로 영적리더(바울)의 기쁨을 충만케 하라 합니다.

*- 성령으로 교제할 때 조심할 것~ 다툼, 허영 없어야 하고, 오직 겸손으로 나보다 남을 낫게 여기고, 그러려면 자기 일 먼저 돌아보고, 남의 일도 돌아보아야 합니다. 좋은 예가 다윗과 사울 왕입니다. *삼상22:1~22, 다윗에게 온 마음 상한 사람들이 회복됩니다. 다윗에게 임한 하나님 마음이 저들을 품어 주었기 때문입니다. 반대로 사울 편에 섰던 많은 사람들이 망가집니다. 삼상16:14,15,23, 악신에 휘둘리는 사울의 마음 때문입니다.

 

2. 예수의 마음을 품게 하라 (5~8)

- 5~8, 5, 너희 안에 이 마음을 품으라 합니다. 곧 그리스도 예수의 마음입니다. 6, 그는 근본 하나님의 본체였습니다. 그럼에도 하나님과 동등 됨으로 여기지 않았습니다. 7, 오히려 자기를 비어 종의 모습, 곧 사람들과 같이 되었습니다. 8, 죄인의 자리까지 가셔서 십자가에 죽기까지 복종하셨습니다.

- 왜 예수님의 마음입니까? 예수님의 마음만이 죄로 무너진 세상의 마음을 품을 수 있기 때문입니다. 39, 요셉이 애굽을, 1, 다니엘과 세 친구가 바벨론과 페르시아를, 25~ 바울이 로마를 품습니다. - 2~ 예수님의 마음으로 충만한 베드로와 제자들이 교회를 회복시킵니다. 예루살렘 교회가 세워집니다. 13, 안디옥 교회가 개척 됩니다. 안디옥 교회가 온 세상에 예수님의 마음이 전합니다. 그 예수님의 마음이 닫는 곳에 사람들이 살아납니다. 예수님의 마음은 어떤 무너진 마음도 공감하고 품어 주시기 때문입니다. 예수님의 마음만이 세상을 살리고 교회도 회복시킬 수 있습니다.

 

3. 모든 이름 위에 뛰어난 이름을 주신다. (9~10)

- 9~11, 9, 이러므로(낮추셨으므로) 하나님이 그를 지극히 높여 주셨습니다. 모든 이름위에 뛰어난 이름을 주셨습니다. 10, 하늘에 있는 자들과 땅 아래 있는 자들로 모든 무릎을 예수의 이름 앞에 꿇게 하셨습니다. 11, 그리고 모든 입으로 예수 그리스도를 주라 시인하여 하나님 아버지께 영광을 돌리게 하셨습니다.

- 이 예수님의 마음이 지닌 엄청난 파워를 알았던 사람들은 하나 같이 예수님의 마음을 가지고 살았습니다. 기꺼이 공감해 주고, 기꺼이 참고, 기꺼이 용서하고, 기꺼이 낮아지고, 기꺼이 고난을 자청하고, 기꺼이 죽음의 자리도 마다하지 않았습니다. 이 같은 삶을 산 무수한 사람들을 히11장은 너무나 잘 소개하고 있습니다.

-아벨부터~ 무명의 사람들이 거명 됩니다. 예수님 마음은 하나님의 구원의 마침표입니다. 예수님의 마음 우리 구원의 마침표 되게 합시다. 예수님 마음 가지고 세상 곳곳으로 흩어집시다. 세상 곳곳에 예수님 마음이 스며들게 합시다.

조회 수 :
8
등록일 :
2020.06.24
09:51:53 (*.187.146.55)
엮인글 :
https://www.doch.kr/355988/885/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s://www.doch.kr/menu02_03/355988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316 “할렐루야가 몸에 밴 사람” (시편146:1~10) 2020. 6. 28 서종율 목사 2020-06-30 5
» ~이 마음을 품으fk~ “예수의 마음” (빌립보서2:1~11) 2020. 6. 21서종율 목사 2020-06-24 8
314 예수 안에 있는 “생명의 성령의 법” (로마서8:1~17) 2020. 6. 14 서종율 목사 2020-06-14 13
313 왜 하나님의 의(義)인가? (로마서1:16~17~32) 2020. 6. 7 서종율 목사 2020-06-07 16
312 지극히 풍성한 그 은혜 (에베소서2:1~10) 2020. 5. 31 서종율 목사 2020-06-03 14
311 하늘의 하나님께 감사하라 (시편136:1~26)2020. 5. 24 서종율 목사 2020-05-24 17
310 “시온, 거기는 영원히 내 쉴 곳이다”(시편132:1~18) 2020. 5. 17 서종율 목사 2020-05-17 20
309 “하나님께서 사랑하시는 사람”(시편127:1~5) 2020. 5. 10 서종율 목사 2020-05-10 28
308 “가정이 회복 되는 소리”(창세기3:1~24) 2020. 5. 3 서종율 목사   2020-05-03 31
307 “빈 무덤의 의미” (누가복음24:1~52) 2020. 4. 26 서종율 목사   2020-05-01 27
306 “평화에 관한 일 알았더라면” (누가복음19:41~48) 2020. 4 19 서종율 목사 2020-04-21 30
305 “돌아온 한 사람” (누가복음17:11~19) 2020. 3. 15 서종율 목사 2020-03-15 52
304 “부족함이 없는 인생” (시편23:1~6) 2020. 2. 23 서 종 율 목사 2020-02-23 52
303 “여호와를 앙망하는 자” (이사야40:27~31) 2020. 2. 16 서 종 율 목사 2020-02-16 51
302 “예수님이 주는 평안” (요한복음14:26~27) 2020. 2. 9 서종율 목사 2020-02-12 60
301 “성령으로 광이불요(光而不耀)를 ” (시편100:1~5) 2020, 1, 26 서종율 목사 2020-01-28 53
300 “성령으로 우공이산(愚公移山)” (고린도전서1:18~30) 2020. 1. 19 서종율 목사 2020-01-22 66
299 “새 술은 새 부대에” (누가복음5:36~39) 2020. 1. 12 서 종 율 목사 2020-01-13 54
298 “날 계수함을 가르쳐 주소서” (시편90:1~17) 2020. 1. 5 서 종 뮬 목사 2020-01-07 49
297 하늘이 열려 있으면 (골로새서 3:1) 2019. 12. 31 서종율 목사 2020-01-02 4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