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교 말 씀

HOME > 설교와칼럼 > 설 교 말 씀

- 성도의 구원, 엘리사처럼 갑절의 능력 받기까지 결코 포기해서 안 됩니다.

 

1. 구약, 갑절의 은혜를 받은 사람들~ (12~)

- 12~, 세상 좋음, 이건 아니다 싶어 두 사람이 믿음의 길 떠납니다. 그런 그들에게 큰 부가 따릅니다. 안주의 유혹 생깁니다. 롯은 안주 하고, 아브라함은 믿음의 여정 계속합니다. 롯의 가족 믿음 계승하지 못하고 세속화 됩니다. 아브라함의 가족 믿음 계승하고 갑절의 능력을 받습니다.

- 갑절의 은혜와 능력을 감 잡은 두 여인이 있습니다. 라합과 룻입니다. 세파에 휘둘려서 몸과 마음 쉴 곳 없는 여인들이었습니다. 그런 저들에게 반전이 일어납니다. 거룩한 하늘 가슴 가진 두 사람이 찾아 온 것입니다. 살몬과 보아스인데 살몬은 기생 라합을 아내로 맞습니다. 보아스는 남편 죽은 룻을 아내로 맞습니다. 저들 안에 있는 갑절의 은혜와 능력을 사모하는 모습을 본 것입니다. 결국 저들 가문을 통해 예수님이 이 땅에 무사히 오셨습니다. 없는자, 미천한 자들을 들어서 하나님의 영광을 들어 내신 것입니다. 공평하신 하나님입니다. 갑절의 은혜 때문입니다.

 

2. 신약, 갑절의 은혜 받은 사람들~ (5, 19)

- 5~, 갈릴리 어부들 중에 유대교의 생명 없는 종교적 모습 보면서 이건 아니다싶어 예수님을 따르는 무리가 있었습니다. 사회적으로 별 볼일 없는 갈릴리 사람들입니다. 시행착오 엄청 겪습니다. 그럼에도 십자가 길 강조하시는 예수님 싫어서 많은 사람들 떠나는데 갈릴리 사람들은 떠나지 않습니다. 오히려 요6:68, ‘영생의 말씀이 여기 계신데 우리가 누구에게로 갑니까?’ 겉보기와는 달리 하나님 기뻐하시는 중심이 있었던 것입니다.

- 그런 저들 결국 갑절의 은혜를 받습니다. 20,21, 예수님의 부활 보고 체험 합니다. 두려움이 사라집니다. 2, 약속하신 성령을 받습니다. 어설프고 불완전한 모습 온데간데없습니다. 그런 저들을 통해 많은 사람 회개하고 구원에 이릅니다.

 

3. 갑절의 능력이 임한 사람의 아름다운 삶의 모습 (열하25:1~27)

- 열하2, 엘리사가 스승인 엘리사를 끈질기게 물고 늘어집니다. 갑절의 능력 받기 위해서 입니다. 2:2,4,6, 많은 제자들 가만히 있는데 유독 엘리사만 스승에게 매어 달립니다. 적당한 구원, 적당한 능력으로 살 생각이 없었던 것입니다. 이런 엘리사에게 12~14, 갑절의 능력이 임합니다. 15~18절은 반면 겉돌고 허공 치는

제자들의 모습 볼 수 있습니다. - 2:19~25절에서는 문제의 핵심을 보는 엘리사의 영적 안목과 하나님의 갑절의 능력 우습게 여기는 자들을 무섭게 징계하는 모습 보여줍니다.

- 열하5장이 중요합니다. 그렇게 원했던 갑절의 능력의 진면목이 어떤 것인지 보여주기 때문입니다. 1~6, 아람의 군대장관 나아만이 문둥병에 걸립니다. 7~14, 이스라엘의 엘리사 선지자에게 와서 고침을 받습니다. 15~19, 엘리사가 엄청난 값의 사례를 일체 받지 않습니다. 나아만이 거기에 감동해 하나님의 백성이 될 것을 결심하고 이스라엘 땅의 흙을 달라 합니다. 반면에 20~27, 엘리사의 사환 게하시는 물질의 탐심 이기지 못하고 죄를 짓습니다. 문둥병의 저주를 받습니다. 성도의 구원 갑절의 능력 받기까지입니다. *-오늘 포기 하지 않는 엘리사의 거룩한 끊질김, 그 믿음의 역사가 우리 모두의 것이 되어야 할 것입니다.

 

조회 수 :
22
등록일 :
2020.07.29
08:58:05 (*.187.146.55)
엮인글 :
https://www.doch.kr/356023/29a/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s://www.doch.kr/menu02_03/356023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327 “말세 신앙”(3) “점도 흠도 없기를” (베드로후서3:1~14) 2020-10-18 2
326 “건강한 말세 신앙”(2) (데살로니가전서4:13~5:24) 2020. 10. 11 서종율 목사 2020-10-14 4
325 “건강한 말세 신앙” (누가복음21:5~36) 2020. 10. 4 서종율 목사 2020-10-05 5
324 “황무지의 여우같은 선지자” (에스겔13:1~23) 2020. 9. 29 서종율 목사 2020-10-05 5
323 “길갈, 그 이후의 삶” (열왕기하2:15~25,수6:1-5,20) 2020. 8. 16 서종율 목사 2020-08-22 13
322 “요단, 구원 완성의 마지막 관문” (열왕기하2:6~25,수3:1~17) 2020. 8. 9 서종율목사 2020-08-11 19
321 “여리고, 믿음의 위력 확인 하는 곳” (왕하2:4,5,여호수아2:8~12,6:15~21) 2020.8.2 서종율 목사 2020-08-06 40
320 “벧엘, 하나님의 집” (왕하2:2,3,창세기28:10~22) 2020. 7. 26 서종율 목사 2020-07-29 24
319 길갈에서 요단까지 (열왕기하2:1~14) 2020. 7. 19 서종율 목사 2020-07-29 24
318 그 한 사람 있으면~ (열왕기하4:38~44) 2020. 7. 12 서종율 목사 2020-07-29 23
» 성도, 갑절의 능력 받아야 (열왕기하2:1~14) 2020. 7. 5 서종율 목사 2020-07-29 22
316 “할렐루야가 몸에 밴 사람” (시편146:1~10) 2020. 6. 28 서종율 목사 2020-06-30 30
315 ~이 마음을 품으fk~ “예수의 마음” (빌립보서2:1~11) 2020. 6. 21서종율 목사 2020-06-24 31
314 예수 안에 있는 “생명의 성령의 법” (로마서8:1~17) 2020. 6. 14 서종율 목사 2020-06-14 35
313 왜 하나님의 의(義)인가? (로마서1:16~17~32) 2020. 6. 7 서종율 목사 2020-06-07 30
312 지극히 풍성한 그 은혜 (에베소서2:1~10) 2020. 5. 31 서종율 목사 2020-06-03 26
311 하늘의 하나님께 감사하라 (시편136:1~26)2020. 5. 24 서종율 목사 2020-05-24 25
310 “시온, 거기는 영원히 내 쉴 곳이다”(시편132:1~18) 2020. 5. 17 서종율 목사 2020-05-17 27
309 “하나님께서 사랑하시는 사람”(시편127:1~5) 2020. 5. 10 서종율 목사 2020-05-10 34
308 “가정이 회복 되는 소리”(창세기3:1~24) 2020. 5. 3 서종율 목사   2020-05-03 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