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교 말 씀

HOME > 설교와칼럼 > 설 교 말 씀

  • 성도는 하나님의 한 없는 은혜에 눈뜬 사람입니다. 이 하나님의 은혜 제대로 알고, 제대로 누리고, 제대로 나누는 사람이 되어야 합니다.

 

  • 제대로 알아야”(삼상18,24:11)

- 사울 왕과 다윗의 차이가 무엇입니까? 하나님의 은혜 아느냐 모르느냐의 차이입니다. 사울은 은혜로 왕이 되었지만 쌓아두신 하나님의 은혜를 힘입지 않습니다. 반면 다윗은 목동이었지만 하나님의 쌓아두신 은혜를 힘입고 생활합니다. 은혜 힘입지 않은 사울 왕 -삼상18, 두려움에, 분노에 사로잡힙니다. 악한 것들에게 휘둘립니다. -삼상31, 결국 세 아들과 함께 비참한 최후를 맞습니다.

- 반면 은혜 힘입는 다윗은 갈수록 하나님의 마음, 은혜의 마음을 갖습니다. -삼상17:47, 골리앗 앞에서 전쟁은 여호와께 속한 것이라며물매 돌 한 방으로 쓰러뜨립니다. 은혜로 체화된 능력의 돌맹이가 된 것입니다. -삼상24:11, “내 아버지여 보소서~ 내가 옷자락만 베었나이다은혜가 큰마음을 만든 것입니다. -삼상22, 아둘람 굴에 모여든 환란 당한 모든 자, 빛진 모든 자, 마음의 원통한 자들을 품어줍니다. “쌓아두신 은혜, 베푸시는 은혜가 유감없이 발휘된 것입니다.

 

  • 제대로 누려야”(1:3~5)

- 하나님의 은혜 제대로 누린 사람 많습니다. 하지만 마1장의 예수님의 족보에 나오는 다말 보다, 라합 보다, 룻 보다 하나님의 은혜를 제대로 누린 사람은 쉽지 않을 것입니다. -38, 유다의 며느리 다말은 약속을 지키지 않자 창녀로 변장하여 시아버지와 동침하여 아들을 얻습니다. 하나님이 이런 다말을 예수님의 족보에 등재 시킵니다. 쌓아 둔 은혜, 베푸시는 은혜 제대로 누릴 줄 알았던 것입니다.

- 2, 기생 라합이 다윗의 증조모가 되고, 역시 예수님의 족보에까지 등재됩니다. 출애굽 통한 하나님의 큰 구속의 은혜 알았고 믿었고 온 삶을 던졌습니다. -룻기1~4, 모압 여인 룻이 모든 것 다 잃고 시어머니와 함께 베들레헴으로 돌아옵니다. 얼마 안 있어 반전이 일어납니다. 하나님을 경외하는 좋은 남편, 좋은 아들을 얻습니다. 쌓아두신 은혜, 베푸시는 은혜 제대로 누린 결과입니다.

 

  • 제대로 나눠야”(37~,19)

- 하나님의 은혜 제대로 알고, 누리고, 나누는 것, 다 쉽지 않지만 그중에서 어렵다면 하나님의 은혜를 나누는 것일 것입니다. 사탄은 이 나눔의 은혜를 실천하지 못하도록 기를 쓰고 막습니다. 나눔의 은혜가 실천되면 그때부터 사탄은 자신의 설 자리를 잃게 되기 때문입니다.

- 37~ 요셉이 하나님의 은혜 나누기 시작합니다. 요셉이 가는 곳, 머무는 곳마다 사람들이 사람을 살리고 치유하고 회복시킵니다. 사탄의 역사가 사라지는 것입니다. -19, 삭개오가 뽕나무 위에서 예수님을 만납니다. 나누는 삶이 은혜이고 복 중의 복인 것을 깨닫고 실천합니다. 깨어진 가정, 죽은 사회가 살아납니다. 하나님의 은혜는 나눌 때 사람이 살고 세상이 하나님을 인정하게 되는 것입니다.

 

*- 사울 왕과 다윗의 차이 은혜 알고 모름의 차이입니다. 그 차이가 뭔지 잊어서는 안 될 것입니다. -시아버지와 동침한 다말, 기생으로 살았던 라합, 젊은 나이에 홀로 된 모압의 룻이 다윗과 예수님의 족보에 당당히 등재가 됩니다. 하나님의 쌓아 두신 은혜를 제대로 누릴 줄 알았기 때문입니다. -요셉, 삭개오, 우물가 여인이 하나같이 예수님 만난 후 사람을 살리고 세상에 희망을 줍니다. 자신들 안에 쌓아진 차고 넘치는 하나님의 은혜 나누고 흘러보냈기 때문입니다.

 
조회 수 :
54
등록일 :
2021.07.28
13:03:30 (*.187.146.55)
엮인글 :
https://www.doch.kr/356666/391/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s://www.doch.kr/menu02_03/356666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379 “범사에 감사하는 사람”(데살로니가전서5:18) 2021. 11. 21 서종율 목사 2021-11-21 3
378 “불타지 않고 남는 사람들”(벧후3:3~14,창) 2021. 11. 14 서종율 목사 2021-11-14 5
377 “죄 이기고 남은 자, 성령으로 영글어진 자”(스바냐 3:13~20) 2021.11. 7서종율 목사 2021-11-07 17
376 “하나님의 말씀을 내 몸으로 살기”(로마서 12:1~2) 기일혜 권사 2021-11-04 20
375 “가서 제자 되고 제자 삼으려면” (마태복음 28:18~20) 2021. 10. 24 서종율 목사 2021-10-24 30
374 “예수 먹고 예수 사는 것” (요한복음 6:51~59) 2021. 10. 17 서종율 목사 2021-10-17 39
373 “환란의 때 성도의 자세” (다니엘 12:1~4) 2021. 10. 10 서종율 목사 2021-10-10 36
372 “이 성중에 내 백성이 많음이라” (사도행전 18: 9~11) 2021. 10. 3 조영상 선교사 2021-10-09 36
371 “영혼이 잘 됨 같이” (요한 3서 2:2, 시편 23:1~6) 2021. 9. 26 서종율 목사 2021-09-26 53
370 “죽은 믿음에서 산 믿음으로” (로마서1:17,야고보서 2:14~26) 2021. 9. 19 서종율 목사 2021-09-20 61
369 “거룩이 우선 될 때” (다니엘1:1~21) 2021..9. 12 서종율 목사 2021-09-13 67
368 “평화가 아닌 검을 주러 왔다” (마10:34~39,히4:12~13,창11) 2021. 9. 5 서종율 목사 2021-09-05 78
367 “속이는 자 마귀” (요8:44,계12:9) 2021. 8. 29 서종율 목사 2021-08-29 75
366 “연대적인 삶” (마태복음25:35~36) 2021. 8. 22 신준범 선교사 2021-08-22 79
365 “말씀을 삼가 듣고 지키면” (신명기28:1~19) 2021. 8. 15 서종율 목사 2021-08-20 72
364 “죄에 민감한 것이 복이다” (시편 38:1~22) 2021. 8. 8 서종율 목사   2021-08-10 53
363 “땅차지 할래! 끊어질래!” (시편 37:1~40) 2021. 8. 1 서종율 목사 2021-08-05 50
» “쌓아 두신 은혜, 베푸시는 은혜” (시편 31:19~21) 2021. 7. 25 서종율 목사 2021-07-28 54
361 여호와께 바라는 한 가지 “여호와의 집에 사는 것” (시편 27:1~6) 2021. 6. 27 서종율 목사 2021-06-27 61
360 “안타까운 요시야 왕의 죽음” (역대기하 35:1~27) 2021. 6. 20 서종율 목사 2021-06-20 5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