절 기 예 배

HOME > 설교와칼럼 > 절 기 예 배

추석추모(가정)예배

 

 

 

묵도 --------------------------------------------------- 인도자

 

지금부터 풍성한 결실의 계절 가을을 맞이하게 하신

하나님의 은혜에 감사하며 추석추모예배(추석가정예배)를 시작하겠습니다.

 

신앙고백 ------------------------------------------------ 다같이

찬 송 --------- 591장 저 밭에 농부 나가 ---------------- 인도자

기 도 ----------------------------------------------- 맡은이

 

사랑과 은혜가 풍성하신 하나님 아버지,

무더운 여름 동안 우리들을 지켜주시고 아름다운 가을 하늘 아래 온 가족이

함께 모여 예배 드리게 하니시 감사합니다.

올해도 변함없는 은혜로 우리를 도우시고,

수고에 합당한 열매도 얻게 하시니 감사합니다.

우리에게 있는 모든 것이 하나님께로부터 온 은혜의 선물인줄 기억하며

언제나 감사를 잊지 않게 하옵소서.

인생의 풍랑 가운데도 오직 주님만을 바라보는 굳건한 믿음을 주시고,

말씀과 기도로 승리하게 하옵소서.

세상의 욕심을 버리고, 다만 성령의 풍성한 열매를 맺게 하옵소서.

주위에 어려움을 당한 이들을 돌아보게 하시고

베풀고 나누는 사랑의 실천이 있게 하옵소서.

주님의 거룩한 향기가 되는 가정이 되기를 간절히 바라오며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드립니다. 아 멘.

 

성경본문 --------------- 요한일서 4 : 12-15 ------------ 다같이

설 교 -----------하나님께서 함께 하시는 가정 --------- 맡은이

 

설교제목 : 하나님이 함께 하시는 가정

성경에는 하나님께서 인간에게 약속하신 32,500여 가지의 복이 기록되어 있습니다.

하나님께서는 부모를 공경하는 자에겍 장수의 복을 주시고(6:1-3), 힘들어 어려운 사람을

구제하는 사람에게는 낡아지지 아니하는 배낭(지갑)을 주신다고 약속하셨습니다(12:33)

그러나 복중의 복, 단연 최고의 복은 임마누엘입니다.

임마누엘이란 '내가 너의와 함께 하겠다'는 뜻입니다.

이 세상을 창조하시고 역사의 주관자이신 전능하신 하나님께서 늘 동행하시며

좋은 길로 인도하시며 항상 지켜 주시겠다는 약속입니다.

특별히 오늘 본문에서는 두가지 조건절을 통해서 어떤 가정 (공동체)과 함께

하시는지를 말씀하고 있습니다.

첫째, 우리가 서로 사랑할때 하나님께서 함께 하시겠다고 약속하셨습니다.(12-13)

사실 세상에 가족을 사랑하지 않는 사람은 없습니다. 그런데 문제는 그 사랑을

서로 잘 못 느낄 때가 많다는 것입니다. 게리 채프만이 쓴 '사랑의 다섯가지 언어'라는

책이 있습니다. 저자는 20년간 미국의 이혼하는 부부들을 상담하면서 상대방을 사랑하지 않았던 사람이 없음에도 불구하고 정작 상대방은 그 사랑을 전혀 못 느꼈다는 충격적인

이야기들을 듣습니다. 그래서 연구해보니 사람마다 사랑을 느끼는 언어 코드가 다르다는

사실을 발견합니다. 사람이 사랑을 느끼는 다섯 가지 언어는 인정하는 말,

함께하는 시간, 선물, 봉사, 스킨쉽입니다. 모든 사람 안에는 이 다섯 가지 사랑의 언어가

다 들어 있지만 서로의 제 1의 사랑의 언어를 찾는 것이 중요합니다.

내가 좋아하는 방법으로 사랑을 표현하는 것이 아니라 상대가 원하는 사랑의 언어로

마음을 전할때 사랑이 바르게 전달되고 사랑이 넘치는 가족이 됩니다.

둘째, 예수님을 하나님의 아들이라 시인할 때 하나님께서 함께 하시겠다고 약속하셨습니다.(14-15)

예수님을 하나님의 아들이라 입술로 고백하는 것은 예수님께서 우리 가정의 주인임을

선포하는 것입니다. 가정의 모든 결정권을 예수님께 맡긴다는 결단입니다.

가정에서 어떤 결정을 내릴 때 부모의 뜻에 자녀가 일방적으로 따르거나

자녀의 뜻에 부모가 무조건 따르는 것이 아닌 가족 모두가 예수님의 십자가 앞에

무릎 꿇고 예수님의 뜻을 구할 때 모두가 행복해지는 은혜를 경험하게 되고

이 땅 가운데 이루어지는 천국을 맛보게 될 것입니다.

두 세 사람이 모여 하나님의 주권을 인정할 때 거기에 하나님께서 함께 하시고

하늘로부터 임하는 참된 평안을 누리게 됩니다.

우리의 구원자이신 예수님께서는 우리를 사랑하사 우리 죄를 위해서

십자가에 죽으심으로 그 사랑을 전해주셨습니다.

민족 최고의 명절인 한가위(추석)를 통해서 우리 가정이 그 십자가의 사랑 안에서

더욱 사랑하고, 하나님의 뜻 가운데 무릎 꿇어서 성경에 약속된

임마누엘의 복을 누리기를 예수님의 이름으로 축원합니다.

 

기 도 ---------------------------------------------------- 설교자

 

오늘도 이렇게 식구들이 모여 예배를 드리게 하심을 감사드립니다.

우리 가족 더욱 건강하게 하시고 남은 날들도 잘 마무리 하게 하시며

각 가정에 필요한 것을 다 공급해 주시고

하나님이 함께 하시는 귀한 가정되게 하옵소서 예수님의 이름으로 기도합니다.

 

찬 송 ---------- 556 날마다 주님을 의지하는 ----------------- 인도자

주기도문 --------------------------------------------------- 다 같 이

[ 예배 후 온 가족의 다과를 나누며 지난 한 해 하나님께서 주신 은혜에 감사하며

  서로 감사와 나눔의 시간을 갖습니다]  

조회 수 :
245
등록일 :
2017.10.03
18:49:18 (*.229.200.205)
엮인글 :
게시글 주소 :
https://www.doch.kr/menu09_05/16447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8 2022 설날[구정] 가정예배 말씀(2) 2022-01-19 27
17 2022 설날[구정] 가정예배 말씀 2022-01-19 63
16 2021 고유명절 추석예배 말씀(2) 2021-09-13 159
15 2021 고유명절 추석예배 말씀 2021-09-13 139
14 2021 설날 예배 인도 2021-02-11 115
13 2020 설날예배 - 하나님의 영으로 살아 갑시다 2020-01-23 120
12 2020 설날예배 - 하나되게 하심을 힘써 지켜나아갑시다 2020-01-23 200
11 2019 추석예배 (하나님의 뜻) 2019-09-03 183
10 2019 추석예배[자녀에게 남겨할 신앙 유산] 2019-09-03 166
9 2017 추석예배 [진정한 복] 2017-10-07 254
8 (6) 추석예배순서 [가정은 하나님께서 주신 복된 근간] 2017-10-03 241
7 (4) 추석예배순서[하나님을 경외하는 가정] 2017-10-03 245
» (3) 추석예배순서[하나님께서 함께 하시는 가정 ] 2017-10-03 245
5 (2) 추석예배순서[심는대로 거두어 나눕시다] 2017-10-03 249
4 (1) 추석예배순서 [하나님께 감사하라 ] 2015-12-07 433
3 * 추도 예배 순서 [본향 집을 사모하라] 2015-12-07 1471
2 * 신년가정예배순서 [새롭게 출발하자] 2015-12-07 564
1 * 장례식 기도문 [경건의 맘으로] 2015-12-07 133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