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 회 칼 럼

HOME > 설교와칼럼 > 목 회 칼 럼

성령 없는 동네

갈대아 우르

그 속 혼돈 바라보며

마음 아파하는 아브라함

성령으로 사는 삶

어떤 것인지 보여주려고

갈대아 우르 떠난다

 

성령 없는 동네

떠나는 아브라함

조카 롯 삼촌 따라 가지만

환락의 도시 소돔 유혹

이기지 못한다

성령으로 시작했지만

육체로 마치려 했기에

 

성령 없는 동네

미련 없이 떠난 아브라함

끝 없는 그 분 지지로

온 삶 천국 이루고

온 가족 이웃 춤추게 한다

성령으로 시작해서

성령으로 마칠 줄 알았기에

 

 

갈릴리 어부

 
조회 수 :
381
등록일 :
2023.04.30
14:46:19 (*.187.146.63)
엮인글 :
게시글 주소 :
https://www.doch.kr/menu02_01/357790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481 물에 빠진 사람 건져주니 2023-09-24 415
480 약자인척 코스프레한 내 모습 2023-09-17 415
479 가장 사람 다울 때 2023-09-10 381
478 현실의 문제가 커 보여서 2023-09-03 415
477 맑은 정신. 단정한 그에게 2023-08-27 388
476 선택, 그리고 갈림 길 2023-08-20 431
475 “이전에는 눈 감고 귀 닫았지만” 2023-08-13 414
474 “탐욕으로 지옥을 만났으나” 2023-07-30 384
473 “재기의 발판을 쌓다” 2023-07-26 418
472 “수면제로 잠을 청하던 제가” 2023-07-09 384
471 “큐티 묵상 간증” 2023-07-02 393
470 하나님 있음과 없음의 차이 2023-06-25 423
469 참 아름다운 두 분 2023-06-18 256
468 참 신, 참 사람 모습 2023-06-11 387
467 성령의 언어 때문 2023-06-04 399
466 성령 소멸의 징후가 2023-05-28 386
465 거룩한 도전 앞에 2023-05-21 393
464 비로소 깨달았습니다 2023-05-14 395
463 그럼에도 성령님은 2023-05-07 423
» 성령으로 마칠 줄 알았기에 2023-04-30 38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