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 교 말 씀

HOME > 설교와칼럼 > 설 교 말 씀

- 성경은 하나님의 구원, 성령의 끊질김으로 온전히 이루라 합니다. 성경은 분명히 말합니다. 약속의 땅 가나안까지 들어가야 구원의 안전지대라 말합니다. 그런데 이 안전지대 들어가려면 반드시 거쳐야 하는 코스가 있습니다. 바로 요단입니다.

 

1. 왜 요단인가? (왕하2:6~14)

- 2:6~14, 두 가지 이유가 있습니다. 첫째, 2:1, 엘리야의 입장입니다. 엘리사에게 갑절의 성령의 능력 받게 해야 합니다. 그리고 자신은 하늘로 부름 받아야 합니다. 그런데 그 곳이 요단이었습니다. 둘째, 9, 엘리사의 입장입니다. 스승 엘리야의 능력을 갑절로 계승해야 남은 사역 감당할 수 있습니다. 그 곳이 바로 요단이었습니다. 두 사람이 결정한 장소가 아닙니다. 하나님이 결정한 장소입니다. 왜 요단강일까요?

- 엘리야로 하여금 하늘로 올라가기 전에 엘리사에게 요단강을 성령의 능력으로 가르는 것 보여주고 가는 것이 선생의 기본임을 가르치려는 것입니다. 동시에 제자로써 엘리사는 마땅히 스승의 능력이 자신에게 갑절로 임하는 것을 확인하는 것이 기본임을 가르치기 위해서입니다. 이렇게 해서 구원의 완성의 중요함 가르쳐 주신 것입니다. 11, 실제로 엘리야는 엘리사에게 갑절의 능력 보여주고 하늘로 올라갑니다. 14, 엘리사는 그 갑절의 능력 받아서 요단을 가르고, 여리고로, 사마리아 현장으로 돌아갑니다.

*-우리의 구원 최소한 요단까지는 이르러야 합니다. 그 요단에서 갑절의 능력 받아야 합니다. 그 때 열매 있는 제자의 모습 될 것입니다.

 

2. 누가 요단을 건너나?(여호수아 3:1~17)

- 요단강 아무나 건널 수 없습니다. 구원의 과정 믿음으로 제대로 밟은 사람 요단강 건널 수 있습니다. -세상 한계 안 출애굽의 사람 요단 건널 수 있습니다. -홍해바다 담대히 믿음으로 건넌 사람 요단 건널 수 있습니다. -광야생활 40년의 의미 제대로 안 사람 요단 건널 수 있습니다.

- 그러나 힘들다고 불평하고 원망한 사람은 건널 수 없습니다. 실제로 많은 사람들 중간에 낙오 되고 죽습니다. 불순종 때문입니다. 반면에 여호수와와 갈렙과 출애굽 2세 모두는 요단강을 건넙니다. 순종했기 때문입니다.

 

3. 요단 건넌 사람들의 삶은?(왕하2:15~25,4~5)

- 왕하2:15~18, 엘리사는 엘리야의 몸이 하늘에 올라간 것을 믿었습니다. 그러나 다른 제자들은 믿지 않았습니다. 19~22, 여리고에 흐르는 나쁜 물의 근원을 고쳐줍니다. 23~24, 엘리야 보고 대머리라 놀리는 성령모독의 아이들이 곰에게 찢깁니다. 25, 고난의 장소 사마리아로 갑니다.

- 4, 요단강 건너간 사람들에게 열두 돌 줍게 합니다. 주운 돌 구원완성의 기념비로 세우라 합니다. 후손들이 물을 때 하나님의 구원 역사 생생하게 들려 주라합니다. 5, 위험한 원수의 목전 길갈에서 전 백성에게 할례를 행합니다. 완전한 구원이 주는 하늘의 평안 있었기 때문입니다.

 

*- 요단, 구원 완성의 마지막 관문입니다. 갑절의 성령의 능력이 임하는 곳입니다. 그 능력으로 성도에게 영생의 문이 열리고, 마음에는 천국이 임하는 곳입니다. 갑절의 능력 받은 요단의 주인공, 우리 모두가 되어야 합니다. 우리 다음 세대에게 갑절의 능력 물려주어야 합니다.

조회 수 :
11
등록일 :
2020.08.11
10:58:25 (*.187.146.55)
엮인글 :
https://www.doch.kr/356056/3ea/trackback
게시글 주소 :
https://www.doch.kr/menu02_03/356056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323 “길갈, 그 이후의 삶” (열왕기하2:15~25,수6:1-5,20) 2020. 8. 16 서종율 목사 2020-08-22 7
» “요단, 구원 완성의 마지막 관문” (열왕기하2:6~25,수3:1~17) 2020. 8. 9 서종율목사 2020-08-11 11
321 “여리고, 믿음의 위력 확인 하는 곳” (왕하2:4,5,여호수아2:8~12,6:15~21) 2020.8.2 서종율 목사 2020-08-06 28
320 “벧엘, 하나님의 집” (왕하2:2,3,창세기28:10~22) 2020. 7. 26 서종율 목사 2020-07-29 16
319 길갈에서 요단까지 (열왕기하2:1~14) 2020. 7. 19 서종율 목사 2020-07-29 16
318 그 한 사람 있으면~ (열왕기하4:38~44) 2020. 7. 12 서종율 목사 2020-07-29 15
317 성도, 갑절의 능력 받아야 (열왕기하2:1~14) 2020. 7. 5 서종율 목사 2020-07-29 15
316 “할렐루야가 몸에 밴 사람” (시편146:1~10) 2020. 6. 28 서종율 목사 2020-06-30 24
315 ~이 마음을 품으fk~ “예수의 마음” (빌립보서2:1~11) 2020. 6. 21서종율 목사 2020-06-24 28
314 예수 안에 있는 “생명의 성령의 법” (로마서8:1~17) 2020. 6. 14 서종율 목사 2020-06-14 32
313 왜 하나님의 의(義)인가? (로마서1:16~17~32) 2020. 6. 7 서종율 목사 2020-06-07 30
312 지극히 풍성한 그 은혜 (에베소서2:1~10) 2020. 5. 31 서종율 목사 2020-06-03 26
311 하늘의 하나님께 감사하라 (시편136:1~26)2020. 5. 24 서종율 목사 2020-05-24 25
310 “시온, 거기는 영원히 내 쉴 곳이다”(시편132:1~18) 2020. 5. 17 서종율 목사 2020-05-17 27
309 “하나님께서 사랑하시는 사람”(시편127:1~5) 2020. 5. 10 서종율 목사 2020-05-10 34
308 “가정이 회복 되는 소리”(창세기3:1~24) 2020. 5. 3 서종율 목사   2020-05-03 37
307 “빈 무덤의 의미” (누가복음24:1~52) 2020. 4. 26 서종율 목사   2020-05-01 33
306 “평화에 관한 일 알았더라면” (누가복음19:41~48) 2020. 4 19 서종율 목사 2020-04-21 35
305 “돌아온 한 사람” (누가복음17:11~19) 2020. 3. 15 서종율 목사 2020-03-15 56
304 “부족함이 없는 인생” (시편23:1~6) 2020. 2. 23 서 종 율 목사 2020-02-23 57